뉴스 > 일반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무안군, 양파산업육성 대책 적극 추진한다
양파산업 발전 T/F팀 운영 5개 분야 15개 시책 내놔
기사입력  2019/10/04 [16:05]   정석주
    무안군, 양파산업육성 대책 적극 추진한다


[Q방송] 전국 최대 양파 주산지인 무안군이 양파관련 산업을 적극 육성하기 위해 지난 8월부터 ⌜무안 양파산업 발전 방안 마련 TF팀⌟을 구성하여 운영하고 있다.

4일에는 승달문화예술회관에서 행정기관과 농협, 농촌진흥청과 농촌경제연구원, 그리고 농업기술원 등 전문가 50여명이 참여해 전체 회의를 열고 5개 분야에 15개 시책을 발굴해 본격 추진하기로 했다.

T/F팀 운영을 통해 무안군은 양파 산업육성을 크게 생산관리와 유통 가공 및 6차산업화방안 그리고 양파 명품화를 위한 지속적인 교육 등 5개 분야로 구분하여 추진하기로 했다.

생산관리 분야에서는 양파생산조정제와 종자개발 및 국산 종자보급, 양파기계화 지속 확대, 국립파속채소 연구소 무안설치를 지속적으로 건의하여 추진하기로 했고

유통 및 가공 분야에서는 양파 수매등급제 개선, 채소 국가 수매제 및 공공 수매제 시행, 수출확대, 양파 직거래화 확대 및 소비촉진을 강화하기로 했다.

또한, 양파 명품화, 그리고 무안양파 가공 산업 육성을 위해 양파즙 등 제조기술 표준화와 대량소비 확대, 양파 대체 고구마 산업 육성을 위한 신활력프러스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이밖에도 무안양파의 6차 산업화를 위해 앞으로 조성될 첨단농업 복합단지내에 농업과 경관, 그리고 양파가 융복합된 테마파크 조성과 양파 명품화에 농업인과 생산자 모두가 함께 역할을 담당하도록 지속적인 교육과 컨설팅 등도 병행하기로 했다.

농촌경제연구원의 김원태 박사와 목포대학교 박양균 교수 등 자문팀은 이번 양파산업 발전방안에 대해 매우 효과적이고 발전적인 대책이라고 평가하고 추진방안을 구체화하여 실행력을 높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산 무안군수는 “양파의 생산성을 높이기 위해서 기계화의 조기 정착에 역점을 두고 적정면적 유지와 안정적 판로 확보에 군과 농협 그리고 농가와 가공업체 등이 서로 협력해 농가 실질소득 보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러한 무안군의 적극적인 양파산업육성 대책 마련은 최근 채소류의 가격불안이 지속되는 가운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의 근심을 덜어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 Q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목포시 /Q방송
순창군 피노마을, `아름다운 주거경관 개선사업 공모선정` /정석주
순창군, 농산물 가공 통한 농외소득 창출 전력 /정석주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원격 선박검사·인증심사 한시적 인정 /정석주
부천시, 26일 오후 확진환자 1명 추가 발생 /정석주
광산구, 민생경제 안정지원 긴급 추경 740억 편성 /정석주
진건 로타리클럽, 아파트 경비원들에게 마스크 기부 /정석주
남원시, 요천 벚꽃 길 방역소독 실시 /정석주
정원메디컨설팅, 개인택시기사 위해 마스크 250매 전달 /정석주
양주시, ‘더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시민 동참 호소 /정석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