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일반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목포 구)법원·검찰청 부지, 행복주택 연내 착공
- 400세대 건립돼 용해동 공동화 현상 해소 기대
기사입력  2017/08/17 [16:02]   Q방송

 

▲     © Q방송

용해동 구)법원·검찰청 부지에 행복주택사업이 추진돼 400호 공공주택 건설이 본격화된다.

 

목포시는 지난 2011년 법원·검찰청의 옥암지구 이전 이후 발생된 공동화 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보금자리 주택, 공공도서관, 아파트형 공장 유치 등 활용방안을 다각적으로 모색했다.

 

그 일환으로 지난해 4월 구)법원·검찰청 부지에 대한 행복주택건립을 국토교통부에 건의했고, 국토교통부는 지난 11월 행복주택 후보지 선정협의회를통해 후보지로 최종 선정하고 연내 착공하기로 결정했다. 행복주택은 젊은 세대의 주거안정과 주거 복지향상을 목적으로 건설되며 대학생, 신혼부부, 사회초년생, 산업단지 근로자 등이 공급 대상이다.

 

시는 구)법원·검찰청 부지에 행복주택이 건립됨에 따라 쇠퇴한 용해동에 구매력이 있는 젊은 계층이 유입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용해2단지 주택재건축사업용해3단지 주택재개발사업등도 함께 추진될 예정으로 용해동의 공동화는 해소에 가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시는 구)목포경찰서 부지도 현정부의 뉴딜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가칭) ‘HH-C?W TOWN(행복주택+문화+복지타운)조성사업을 국토교통부와한국토지주택공사(LH)에 건의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행복주택은 국가사업으로 396억원이 투자된다. 8월중 LH가 국토교통부에 주택건설사업승인을 신청하고, 9월 중 국토부로부터 사업을 승인받아 올해 안으로 착공할 예정이다. 사회 출발선에 있는 2030세대에게 희망을 줄 임대주택이 건립되면 집 없는 젊은층에게 소중한 주거디딤돌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 Q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나주시공익활동지원센터, 2기 공익활동가 모집 /서정우
이희호 여사 발인…'영원한 동반자' DJ 곁으로 /Q방송
동구, 주민참여예산위원 위촉식 수여 /서정우
안성시, ‘미스테리 나눔여행’ 참가자 모집 /서정우
날씨터치Q/19시] 6월 14일(금) /Q방송
방망이 깎던 노인 /Q방송
날씨터치Q/19시] 15일(토) /Q방송
함양군, 산양삼 특허 기업체 이전 산업화 박차 /서정우
정읍시, 공중화장실 여성범죄‘안심 비상벨’로 지킨다 /서정우
광산구, 여름철 환경오염 행위 특별 단속 나선다 /서정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