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일반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지원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파기 선언해야할 때"
미국이 반대하더라도 GSOMIA 취소 시작으로 맞대응해야"
기사입력  2019/08/02 [16:56]   Q방송
▲     © Q방송

"화이트리스트 배제, 한일관계를 막다른 골목까지 가게 해"
"모두 단결해 수비·공격 다 잘 해야…정치권은 초당적 대처"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은 2일 일본 정부가 자국의 수출 심사 우대국 명단(화이트리스트)에서 한국을 배제한 것과 관련해 "정부는 이제 지소미아(GSOMIA·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파기를 선언해야할 때"라고 강조했다.

박 의원은 이날 오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페이스북을 통해 "여기까지 오지 말았어야 했지만, 비록 미국이 반대하더라도 우리는 지소미아 취소를 시작으로 맞대응해야 한다고 제안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의원은 "일본 각의(국무회의)에서 '화이트리스트 한국 제외' 의결은 한일관계를 막다른 골목까지 가게 했다"며 "미국의 동맹국인 한국을 일본이 공격하는 이유를 잘 생각해야 할 때"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저는 일본의 의결과 일본 강제 징용기업의 국내 재산 매각 처분 보류를 지렛대로, 한·미·일 외교장관 회담에서 합의할 때까지 일본은 각의 의결을 보류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미국도 이러한 중재안을 제시했지만 일본은 끝내 강행을 했다"고 박 의원은 지적했다.

박 의원은 "모두 단결해서 수비도 공격도 다 잘 해야 한다. 우리는 할 수 있다. 국민과 기업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가능한 모든 조치를 취해서 반드시 이겨내자고 호소한다"며 "특히 우리 정치권은 초당적으로 대처해야 하고, 국회도 정부에 힘을 실어줘야 한다고 거듭 호소한다"고 덧붙였다.

ⓒ Q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해남군-구례자연드림파크 농수산물 판매 촉진 업무협약 체결 /정석주
경기도의회 김원기 부의장 ‘지역사회 커뮤니티케어 통합 돌봄’은 희망의 무지개 /정영창
고흥군, 수산종자 방류로 어족자원 조성과 어가소득 상승기대 /정석주
11월부터 달라지는 정책 /Q방송
양구 드림스타트 아동들 전국 초등무용 경연대회 출전 /오경열
장애 통계 없어 혼란스러운 아·태지역 ‘국제협력’ 방안은 /wbc복지tv 호남서부방송
서울시 폐기물 관리정책 부실, 총체적 점검 필요 /김영남
평산동·덕계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더바른내과의원과 업무협약 체결 /정석주
영덕군, 2019 경상북도 에너지 효율대상 최우수상 수상 /정석주
서울시의회, ‘지방분권 토크콘서트’ 개최 /김영남